시사

시사 > 전체기사

현대삼호중공업 랜섬웨어 공격 당해…공정 차질


현대삼호중공업이 해커에 의한 랜섬웨어 공격으로 전산망이 마비되면서 일부 공정의 차질이 예상된다.

18일 현대삼호중공업 등에 따르면 지난 주말 랜섬웨어 해커 공격을 받아 복구 중이다.

현재 인터넷은 복구됐지만 데이터를 주고받는 네트워크 복구까지는 시일이 걸릴 전망이다.

해커는 이메일 주소만 남겨 놨을 뿐 현재까지 특별 요구는 없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랜섬웨어는 '몸값'을 뜻하는 영어 단어 랜섬(Ransom)과 소프트웨어의 합성어로, 시스템을 잠그거나 데이터를 암호화해 기기를 사용할 수 없도록 만드는 악성 프로그램이다.

영암=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