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사우디아라비아 도착한 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 킹 칼리드 공항에 도착 직후,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와 공항 내 접견실에서 환담하고 있다.

중동 3개국 순방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후(현지시간)두 번째 방문국가인 사우디아라비아의 수도 리야드에 도착했습니다. 리야드에 있는 킹칼리드 국제공항에는 모하메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와 박준용 주사우디 대사가 직접 공항으로 마중 나와 문 대통령을 맞았고 공식 환영행사도 열렸습니다.
중동 순방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 킹 칼리드 공항에 도착해 무함마드 빈 살만 왕세자의 영접을 받고 있다.

문 대통령은 사우디아라비아에서 1박2일동안 모하메드 빈 살만 왕세자와의 공식회담을 비롯해 경제인 면담 등 정상외교와 경제 일정을 함께 소화할 예정입니다.


리야드=서영희 기자 finalcut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