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김정숙 여사, 사우디 누라대학 방문 한국어교류

김정숙 여사가 18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 프린세스 누라 대학에서 한국어 클럽 '가람' 회원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과 사우디아라비아를 공식 방문 중인 김정숙 여사는 18일(현지시간) 오후 프린세스 누라 대학을 방문해 '내 삶의 한류'를 주제로 간담회를 가졌다.

프린세스 누라 대학은 사우디 내 최초이자 리야드 내 유일한 여성대학으로 현재 20여개 학과에 2만7000명이 재학 중이다.

대학 내 한국어 클럽 '가람'은 K-팝, K-드라마 등을 통해 독학으로 한국어를 배운 학생들로 이루어졌으며 현재 5명의 회원들이 한 사람당 3~4개의 한국어 수업을 진행 중이다. 지난 학기 줌 수업은 중동 전역에서 총 300명이 수강했다.
김정숙 여사가 18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 프린세스 누라 대학에서 한국어 클럽 '가람' 회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리야드=서영희 기자 finalcut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