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민주·국민의힘 “이재명 윤석열 토론, 31일 30일 중 택일 요청”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지난 18일 오후 서울 여의도 CCMM빌딩에서 열린 2022년 소상공인연합회 신년인사회에서 박수를 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 간 양자 TV토론 일정과 관련해 양당은 오는 31일과 30일 중 개최를 방송 3사에 요청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성일종 국민의힘 의원은 19일 양당 TV토론 실무회의를 마친 후 기자들과 만나 “1안은 31일 오후 7시에서 10시 사이 중계, 2안은 30일 같은 시간대 중계를 요청키로 했다”며 “세대가 함께 모이고, 좋은 시간대에 중계 돼야 많은 국민이 시청하셔서 국가 지도자를 선택하는데 도움이 되지 않겠는가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주민 민주당 선대위 TV토론단장은 “국민의힘 제안을 수용한다”며 “이 두 가지 안을 방송사가 수용하기 어렵다면 이미 합의한 27일에 하는 것도 저희는 가능하다는 입장을 다시 말씀드린다”고 말했다.

양측은 방송사에서 회신이 오면 다음 룰미팅에서 사회자 선정이나 토론 시간 등을 협의하기로 했다.

최승욱 기자 applesu@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