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포스텍 차형준 교수, 제9대 해양바이오학회장 취임


포스텍은 화학공학과 차형준 석좌교수(사진)가 제9대 한국해양바이오학회 회장으로 취임했다고 20일 밝혔다. 임기는 올 1월부터 2년이다.

1999년 포스텍에 부임한 차 교수는 20여년간 해양바이오 원천소재를 개발하고 실용화하는 연구를 통해 해양바이오 분야 발전에 크게 기여해왔다는 평가를 받는다.

특히 홍합접착단백질 소재 원천개발 연구는 국내 해양바이오 분야에서 가장 대표적인 성공모델로 평가 받으며 ‘한국공학상’과 ‘올해의 발명왕’을 수상했다.

차형준 교수는 “학술적인 분야 뿐 아니라 산업적 분야에서도 더욱 활발한 활동을 함으로써 국내 해양바이오산업 활성화에 앞장서는 학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해양바이오학회는 해양바이오 전 분야의 연구 촉진과 학술문화 발전에 이바지하고자 2005년 설립됐다.

포항=안창한 기자 changha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