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경찰, 부산시청 압수수색…매크로 돌려 수당 챙긴 혐의


경찰이 20일 부산시청을 압수수색 했다. 최근 불법 매크로 프로그램을 이용해 초과근무 수당을 챙긴 부산시 공무원이 시 감사위원회 내부 감사에 적발, 고발했기 때문이다.

부산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이날 오전 부산시청 정보화담당관실과 회계재산담당관실에서 컴퓨터 등을 압수했다.

시 공무원 A씨는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매크로 프로그램을 이용해 실제 여간 근무를 하지 않았음에도, 야근한 것처럼 초과근무 시간을 입력해 수당 160여만원을 부당하게 챙긴 혐의를 받는다.

B씨는 A씨에게 매크로 프로그램을 내려받을 수 있는 인터넷 사이트와 프로그램 사용 방법을 알려주는 등 근무수당 부정 수령을 도와준 혐의다.

시 감사위원회는 A 씨가 부당하게 챙긴 수당을 전액 환수하고 2배를 가산 징수한 데 이어 형법상 사기와 공전자기록위작 등의 혐의로 경찰에 고발했다.

경찰 관계자는 “세부적인 내용은 수사가 진행 중이어서 알려줄 수 없다”고 말했다.

부산=윤일선 기자 news828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