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李 자필편지 영상’에 이준석 “환경 걱정해서?…거짓말”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왼쪽 사진)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 연합뉴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20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오프라인 홍보물 대신 ‘자필 편지 온라인 영상’을 공개하기로 했다는 소식에 “거짓말쟁이”라고 비판했다.

앞서 일부 언론은 이 후보가 예비후보자들이 보내는 종이 홍보물 대신 자필로 편지를 쓰는 영상을 찍어 24일 공개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해당 언론은 친환경과 함께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호남에 손편지를 보내기로 한 것에 대한 맞대응 성격이라고 덧붙였다.

이 대표는 페이스북에 해당 보도를 링크한 뒤 “미리 준비 안 해놓고 환경을 걱정한다느니 좋은 말로 둘러대려는 데 설명해드리겠다”면서 “호남 지역에 편지를 보내려면 호남 전 지역 구청과 시청에 예비후보자 홍보물 발송용 주소 신청을 미리 해야 한다. 이 절차로 다 수합하는 데 최대 2주, 인쇄·발송 절차 등을 다 하면 열흘 이상 더 걸린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 결심해도 이재명 후보는 보낼 방법이 없다”면서 “진짜 이재명 후보가 환경을 걱정하면 나중에 종이 공보물을 안 보내야 하는데 그건 또 보낼 거다. 그게 예비후보자 홍보물의 10배 분량”이라고 꼬집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