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이별 통보‘ 여성 살해 조현진 檢 송치 “죄송하다” [포착]

연합뉴스

이별을 통보한 전 여자친구에게 흉기를 휘둘러 숨지게 한 혐의(살인)로 구속돼 신상이 공개된 조현진씨(27)가 21일 검찰에 송치됐다.

조씨는 이날 마스크를 쓴 채 충남 천안동남경찰서에서 검찰로 송치되기 전 취재진이 ‘유족에게 할 말이 없냐’고 묻자 “미안하다”고 말했다.

조씨는 지난 12일 오후 9시쯤 천안 서북구 전 여자친구 A씨 자택 화장실에서 흉기를 휘두른 뒤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중 숨졌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범행 당시 집안에는 A씨의 어머니가 있었다. 조씨는 화장실 문을 잠근 채 A씨와 다투다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드러났다.

조씨는 경찰 조사에서 “여자친구의 마음을 돌리고자 위협하려고 흉기를 가져갔고, 살인 의도는 없었다”고 진술했다.

원태경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