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역시 터미네이터”…슈워제네거, 자동차 4중 충돌 사고났는데 부상 없어

아놀드 슈워제네거. AP연합뉴스

영화 ‘터미네이터’로 유명한 미국 할리우드 배우 아놀드 슈워제네거가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LA)에서 4중 충돌 교통사고를 당했다.

21일(현지시간) CNN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35분쯤 LA 브렌트우드 지역 한 교차로에서 슈워제네거가 몰던 SUV차량과 하이브리드 승용차가 부딪히는 등 4중 충돌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 수습 당시를 촬영한 영상과 사진을 통해 슈워제네거가 몰았던 검은색 SUV가 수리를 위해 실려가는 모습이 공개되기도 했다.

이 사고로 여성 한 명이 머리에 가벼운 찰과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슈워제네거도 부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으나 현장에서 경찰과 상의할 수 있을 정도로 경미한 수준으로 알려졌다.

그의 대변인은 “슈워제네거는 무사하다”며 “그가 유일하게 걱정하는 것은 다친 여성의 상태”라고 말했다.

LA 경찰은 “이번 교통사고 원인이 알코올이나 약물에 의한 건 아닌 것으로 보인다”며 “음주 사고 등의 가능성을 배제했다.

오스트리아 출신인 슈워제네거는 보디빌더로 명성을 쌓은 뒤 영화 ‘터미네이터’ ‘토털리콜’ ‘코만도’ 등의 주연을 맡아 큰 인기를 끌었다. 이후 정치인으로 변신해 2003년 캘리포니아 주지사에 당선돼 2011년까지 활동했다.

황인호 기자 inhovator@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