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더불어민주당 서울시당, 서울 청년층 표심 잡기 주력

청년선대본부 발대식 개최…본부장에 한기영, 김보람

지난 23일 서울 서초구 매헌윤봉길의사기념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서울시당 청년선대본부 발대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참석자들. 사진=더불어민주당 서울시당 제공.

더불어민주당 서울시당 청년위원회는 지난 23일 매헌윤봉길의사기념관 3층에서 청년선대본부 발대식 ‘서울청년필승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서울시당 청년선대본부 상임·공동본부장 취임식, 2022대선승리 세레모니, 2022서울시당 청년선대본부 주요 활동계획 안내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기동민 서울시당 위원장, 박용진 국회의원, 장경태 전국청년당 위원장을 비롯해 서울지역 광역·기초의원, 지역 청년위원장, 청년당원 등 약 200명이 참석했다.

더불어민주당 서울시당 청년선대본부는 상임본부장으로 한기영(서울시의원), 김보람(청년활동가)을 선임했다.

행사에 참석한 기동민 위원장은 “서울에서 승리하지 못하면 대선은 물론 지방선거도 없다” 라는 마음으로 임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기영 상임본부장

한기영 상임본부장은 “본격적인 선거운동시기를 앞두고 청년들의 결의가 중요한 상황”이라며 “이번 서울시당 청년선대본부 발대식에서 우리가 현장 청년들을 앞장서서 대변하자는 결의를 모아야 대선승리를 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보람 상임본부장

김보람 상임본부장은 “치열한 전투이자 전쟁같은 선거지만 신나고 유쾌하게 때로는 감동과 따뜻함으로 청년들의 절망과 좌절과 무기력함을 희망과 용기와 비전으로 변화시킬 게임체인저로서의 청년들의 저력을 보여주자”고 전했다.

이은철 기자 dldms878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