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BTS 정국이 ‘치콜레’라 하니…美식당, 트윗서 이름 바꿔

'치폴레'를 '치콜레'로 말한 정국. 유튜브 캡처

미국의 유명 멕시칸 음식 체인점 ‘치폴레(Chipotle)’가 트위터 계정 이름을 ‘치콜레(Chicotle)’로 변경했다.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정국이 치폴레의 이름을 잘못 발음하자, 이를 그대로 가져다 썼다.

BTS 공식 유튜브 채널 ‘방탄TV’에는 ‘런치 타임 위드 치폴레(Lunch Time with Chipotle)’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는 BTS 멤버들이 치폴레에서 타코 샐러드 등을 점심으로 먹는 내용이 담겼다.

영상에서 정국은 “이거 어떻게 먹는 거야? 이거 치콜레? 치폴레?”라고 말했다. 이 영상이 팬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자 치폴레는 재빨리 트위터 계정명을 ‘치콜레’로 바꾸며 홍보에 나섰다.

BTS의 유튜브 영상을 보고 트위터 계정명을 치콜레로 고친 치폴레. 트위터 캡처

치폴레는 “이제부터 우리는 치콜레”라는 글을 올리고 “정국이 치콜레라고 말했으면 치콜레인 것”이라고 쓴 팬의 게시글도 리트윗했다.

미국 음식업체들의 BTS 마케팅은 처음이 아니다. 지난해 2월 맥도날드는 BTS와 손을 잡고 50여개국에서 BTS 세트 메뉴를 출시했다.

또 지난해 12월 정국이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명을 본인의 영문 이니셜인 ‘JK’를 빼고 알파벳을 나열한 ‘abcdefghi_lmnopqrstuvwxyz’로 짓자, 맥도날드도 인스타그램 계정명을 ‘ab__efghijkl_nopqrstuvwxyz’로 바꾸기도 했다. 알파벳 나열에서 맥도날드 이니셜인 ‘McD’를 제외해 정국의 인스타그램 계정명을 패러디한 것이다.

김미진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