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천문화재단 신임 대표 이종구 화가


인천문화재단은 제7대 대표이사에 이종구(66) 전 중앙대학교 교수가 선임됐다고 27일 밝혔다.

신임 대표이사의 임기는 3년으로 2022년 2월 26일부터 2025년 2월 25일까지다.

이종구 인천문화재단 제7대 대표이사는 충남 서산시 출생으로 인천기계공업 고등학교, 중앙대학교 회화과를 졸업한 뒤 동산고등학교 교사로 24년, 중앙대학교 교수로 17년간 재직하며 후학을 양성했다. 또한 (사)인천민예총 지회장 등으로 인천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활발하게 활동했다.

인천문화재단은 대표이사 선임을 위해 지난해 12월 인천문화재단 혁신안에 따라 9인으로 대표이사추천위원회를 구성해 서류심의와 면접심의를 거쳐 2배 수로 후보를 추천했다. 이번 대표이사 선출 과정은 인천문화재단 정관 및 이사추천위원회 설치운영규정은 물론 지방자치단체출자출연기관의 운영에 관한 법률 등 관련 법과 절차에 따라 엄정하고 적법하게 진행됐다.

인천문화재단은 인천의 문화진흥을 위해 인천광역시가 기금을 출연해 2004년 설립한 비영리공익법인이다. 인천문화예술 및 시민문화활동을 지원하고 인천아트플랫폼, 트라이볼, 한국근대문학관 등 다양한 문화기반시설을 운영하는 인천 문화진흥의 중심기관이다.

신임 이종구 대표이사는 화가로서의 예술적 성취와 인천 문화예술 현장에서의 폭넓은 활동 경험을 바탕으로 인천 문화예술진흥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