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곡성 저수지에서 10대 형제 숨진 채 발견…경찰 수사


전남 곡성의 한 저수지에서 10대 형제가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를 벌이고 있다.

29일 곡성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18분쯤 곡성군의 한 저수지에서 형 A군이 숨진 채 발견됐다.

이들의 가족은 이날 낮 외출한 형제가 돌아오지 않자 인근 파출소에 이 같은 사실을 알렸다.

또 다른 가족도 형제가 자주 다니는 마을 주변을 돌며 이들의 행방을 찾던 중 마을 인근 저수지에서 A군을 발견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는 수색 끝에 같은 저수지에서 동생 B군을 찾아냈다.

A군과 B군은 발견 당시 심정지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곡성=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