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속보] 삼성전자 1분기 매출 77조원…사상 최대 분기 매출


삼성전자는 1분기 매출 매출 77조원, 영업이익 14조1000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매출은 1분기 기준으로 사상 최대이며, 영업이익은 2018년 1분기(15조6400억원)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실적이다.

1분기 실적은 반도체와 스마트폰 사업이 주도한 것으로 보인다. D램과 낸드플래시 가격 하락 폭이 예상보다 소폭인데다, 수요도 꾸준한 것으로 분석된다. 스마트폰의 경우 갤럭시S22가 6주 만에 국내 판매 100만대를 돌파하는 등 인기를 끌면서 실적을 끌어올린 것으로 보인다.

사업부문별 영업이익은 DS부문이 9조원 안팎, IM부문이 4조원, CE부문이 6000억원, 하만이 1000억원 가량으로 추정된다. 삼성전자는 이달 말 사업부문별 실적을 공개할 예정이다.

김준엽 기자 snoop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