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스포츠 > 올림픽

IOC도 축복한 ‘피겨 여왕’ 김연아의 웨딩마치

김연아·고우림 부부가 지난 22일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올린 결혼식을 올렸다. 김연아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웨딩 사진. 김연아 인스타그램 캡처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공식 홈페이지에 ‘피겨 여왕’ 김연아(32)의 결혼을 알리며 축하했다.

IOC는 25일 올림픽 공식 홈페이지인 ‘디 올림픽 게임즈’에 “2010 밴쿠버 올림픽에서 금메달, 2014 소치 올림픽에서 은메달을 딴 김연아는 지난 22일 성악가인 고우림과 서울 신라호텔에서 결혼했다”며 “김연아는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결혼사진을 공개했다”고 전했다.

이어 “흰색 웨딩드레스를 입은 김연아의 모습은 자신의 별명인 ‘아이스 퀸’ 같았다”고 표현했다. IOC는 이 내용을 트위터를 포함한 SNS를 통해서도 배포했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25일 올림픽 공식 홈페이지에 김연아의 결혼 소식을 전했다. 디 올림픽 게임즈 홈페이지 캡처

올림픽 홈페이지는 김연아의 결혼 소감, 남편 고우림과 만나게 된 계기도 상세하게 소개했다. 또 결혼한 김연아가 올림픽과 관련한 활동을 계속 이어갈 것이라는 내용도 덧붙였다.

IOC는 “김연아는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유스올림픽)의 공식 홍보대사”라며 “김연아는 다음 세대에게 올림픽의 가치를 알리고 홍보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주연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