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연말 맞아 임직원 사랑의 헌혈 진행

효성이 지난 7일 서울 마포구 본사에서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사랑의 헌혈을 진행했다. 효성 제공

효성이 연말을 맞아 지난 7일 임직원이 참여하는 ‘사랑의 헌혈 캠페인’을 서울 마포구 본사에서 진행했다고 8일 밝혔다. 효성은 2008년부터 15년째 꾸준히 사랑의 헌혈을 진행해오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상황에 따른 혈액 수급난 해소를 위해 9월과 12월 2회에 걸쳐 임직원 단체 헌혈을 했다.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헌혈하는 임직원에게 대한적십자사 기념품 외에 피자 기프티콘을 포함한 회사 선물도 준비했다.

조현준 효성 회장은 “추운 날씨에 사랑의 헌혈에 참여해준 임직원에게 감사드린다. 사랑의 헌혈을 통해 효성 임직원의 따뜻함이 많은 이들에게 전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효성은 ‘나눔으로 함께하겠습니다’라는 사회공헌 슬로건 아래 사랑의 쌀 전달, 사랑의 생필품 나눔 등 지역 사회 공헌 활동도 지속해서 진행하고 있다.

황인호 기자 inhovator@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