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성(왼쪽부터) ㈜LG ESG팀장, 하범종 ㈜LG 경영지원부문장, 조흥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황인식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이 지난 9일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이웃사랑성금 전달식을 갖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LG는 탄소제로 실천 의미를 담아 이번 성금 전달식에 일회용 플라스틱 판넬 대신 LG전자의 이동식스크린 스탠바이미를 활용했다. LG 제공

LG그룹이 연말을 맞아 이웃사랑성금 120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고 11일 밝혔다. LG는 1999년부터 올해까지 2000억원 넘는 이웃사랑 성금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했다. 성금은 청소년 교육사업, 사회취약계층의 기초생계 지원 및 주거·교육환경 개선 등에 쓰일 예정이다.

LG의 기부로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사랑의 온도탑’ 온도는 약 3도 상승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올 연말 모금 목표액은 4040억원이다. 목표액의 1%인 약 40억원이 모금될 때 마다 1도씩 수은주가 오른다.

하범종 ㈜LG 경영지원부문장(사장)은 지난 9일 서울 중구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열린 전달식에서 “보유한 역량을 바탕으로 우리 사회에 도움 될 수 있는 사회적 역할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신뢰받는 LG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인호 기자 inhovator@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