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달성군 국립 근대미술관 유치 추진위 출범


대구 달성군은 민선8기 공약사항이자 숙원과제인 국립 근대미술관 유치를 위해 국내 전문가 그룹(9명)으로 구성된 ‘달성군 국립 근대미술관 유치 추진위원회’(이하 추진위)를 구성했다고 13일 밝혔다.

추진위는 이날 출범식(사진)을 열고 공식 활동을 시작했다. 위원장은 최재훈 달성군수가 맡았으며 국립 현대 미술관 문화재단 백동민 이사 등 국내 유명 전문가들을 위원으로 위촉했다.

이날 출범식은 국립 근대미술관 달성군 유치의 당위성과 추진방향에 대해 논의 하는 자리였다. 지역 근대미술관 유치는 최 군수의 중요 공약사항이다. 달성군은 국립 근대미술관을 오랜 세월 주민 불편을 초래한 대구교도소 이전 터에 유치할 계획이다

최재훈 달성군수는 “달성군은 매년 달성 대구현대미술제를 개최하는 대구 근대미술의 대표 도시이자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법정문화도시’에 선정된 대구 대표 문화도시”라며 “국립 근대미술관을 유치한면 달성군민뿐만 아니라 동남권 배후 인접지역 주민의 문화적 격차를 해소할 수 있다”고 말했다.

대구=최일영 기자 mc1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