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경주공항서 국내 항공 여객 7000만명 달성 기념식

13일 포항경주공항에서 열린 국내 항공 여객 7000만명 달성 행사에서 퍼포먼스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시 제공

국내 항공여객 최초 7000만명 달성 기념식이 13일 포항경주공항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경북도와 포항시, 부산지방항공청, 한국공항공사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한국공항공사는 민항 74년 역사 최초로 국내 항공 여객 7000만명 돌파를 기념해 항공 여객 및 유관기관에 감사 메시지를 전달했다.

또 당일 포항경주공항 이용객 중 2명에게 기념품을 지급하고 항공사(진에어), 관광업계(한국관광협회 중앙회) 등에 감사패를 전달했다.

특히 올해 7월 전국 최초로 공항 명칭이 변경된 포항경주공항에서 행사를 진행해 지방 공항 활성화 분위기 조성의 의미를 더했다.

시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대국민 홍보를 통해 포항경주공항 활성화를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그동안 경북도, 경주시와 함께 공항 활성화를 위한 관련 조례 제정 및 공항 활성화 협의체 운영, 노선버스 운영, 여행인플루언서 초청 팸투어, 공항 이용 관광객 항공권 할인 행사 등을 펼쳤다.

포항경주공항은 민간항공사가 취항하는 경북에서 유일한 공항이다. 지난 7월 국내 최초로 명칭을 포항공항에서 포항경주공항으로 바꾸고 새출발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중소 지방 공항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한국공항공사와 여러 유관기관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포항=안창한 기자 changha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