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립준비청년’ 밥상과 마음에 온기 더하다

희망친구 기아대책
LG전자와 함께 자립준비청년 지원


국제구호개발 NGO 희망친구 기아대책(회장 유원식)은 LG전자와 함께 자립준비청년의 먹거리 지원을 위한 ‘마음하나 김치톡톡 사랑의 김치나눔’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김치 전달식은 겨울철 자립준비청년의 생계 지원 및 겨울철 건강 증진을 위해 마련됐다. 이를 위해 기아대책은 12일 LG전자로부터 5000만 원 상당의 후원금을 기탁 받았다. LG전자는 ‘사랑의 김치나눔’ 행사를 위해 11월 한 달간 김치냉장고 한 대 판매 시 김치 1kg에 해당하는 금액을 적립하는 방식으로 후원금을 마련했다.

기아대책은 LG전자의 후원금으로 김장 김치를 구입하고 내년 1월까지 전국 1004명의 자립준비청년 및 아동양육시설과 공동생활가정 등 100여 곳의 기관에 전달할 계획이다. 윤성일 LG전자 한국영업본부 키친솔루션마케팅담당 상무는 “더 나은 미래를 위해 노력하는 따뜻한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나눔을 지속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유원식 희망친구 기아대책 회장, 윤성일 LG전자 한국영업본부 키친솔루션마케팅담당 상무, 장화정 아동권리보장원 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최경식 기자 kschoi@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문서선교 후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