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지역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0도를 기록한 14일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얼어있는 고드름 뒤로 서울복합화력발전소의 증기가 보이고 있다.

서울 지역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0도를 기록했다. 한강공원의 물가에는 고드름이 잔뜩 얼어있는 모습이었다.


서울 지역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0도를 기록한 14일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얼어있는 고드름 뒤로 서울복합화력발전소의 증기가 보이고 있다.

이날 체감온도는 오전 7시 최저 영하 19.7도로 올겨울 가장 추운 날씨를 보였다.


14일 서울 영등포구 양화 한강공원에서 얼어있는 고드름 뒤로 국회의사당이 보이고 있다.

14일 서울 영등포구 양화 한강공원에서 얼어있는 고드름 뒤로 국회의사당이 보이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서울의 낮 최고기온은 영하 3도로 계속해서 영하의 날씨가 예보됐다. 15일 오전부터 1~5cm의 적설량이 예보된 가운데 추위는 다음 주 초까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한결 기자 alwayssam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