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X 설 승차권 100% 비대면 예매…호남·전라선 22일

20일 인터넷 취약한 어르신 장애인 예매


한국철도 광주전남본부는 내년 설 승차권을 오는 20일부터 3일간 온라인·전화 등 100% 비대면 방식으로 사전 판매한다고 14일 밝혔다.

사전 예매 대상은 설 명절 기간인 2023년 1월 20일~24일 운행되는 KTX·ITX-새마을·무궁화 열차 등의 승차권이다.

예매 첫날인 20일은 경로·장애인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21∼22일에는 전 계층이 인터넷으로 예매할 수 있다. 이 중 21일에는 경부·경전·동해·충북·중부내륙·경북선, 22일에는 호남·전라·강릉·장항·중앙·태백·영동·경춘선 승차권 예매를 한다.

코레일은 인터넷 사용이 부담스러운 경로·장애인을 위해 예매일을 별도 배정하고 전체 좌석의 10%를 우선 배정했다. 이에 따라 20일은 만 65세 이상의 고령자 장애인복지법상 등록 장애인만 전화접수 또는 온라인을 통해 승차권을 예매할 수 있다.

사전예매 승차권은 22일 오후 3시부터 25일 자정까지 반드시 결제해야 한다. 결제기한 내 미결제 승차권은 자동 취소되며 예약 대기 신청자에게 우선 배정된다.

혹시 모를 잔여석은 22일 오후 3시부터 레츠코레일 홈페이지와 코레일톡 애플리케이션, 역 창구 등 온·오프라인에서 일반 승차권과 같이 살 수 있다.

코레일은 정부의 출산과 양육정책에 발맞춰 명절 기간에 제외하던 동반 유아(만 6세 미만) 할인(75%)을 이번 설 승차권 예매부터 적용한다고 덧붙였다.

설 명절 기간 열차운행정보와 같은 자세한 정보는 코레일 홈페이지와 승차권 앱 ‘코레일톡’, 고객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광주=장선욱 기자 swja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