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전국 최초 장애인 리조트 숙박료 할인 협약

경남 등록장애인, 내년부터 3대 리조트 장애인 특별할인가
장애인도 여행하기 좋은 복지경남…지역 관광 활성화 기대

14일 오전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사진 왼쪽부터)박용일 거제벨버디어한화리조트, 이의국 소노캄거제리조트, 최만림 행정부지사, 강용순 경남장애인단체총연합회장, 최원 금호통영마리나리조트 총지배인이 ‘장애인을 위한 리조트 숙박료 및 이용료 할인 협약’을 체결했다. 경남도 제공

경남도는 14일 오전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도내 3대 리조트(금호통영마리나리조트, 소노캄거제리조트, 거제밸버디어한화)와 ‘장애인을 위한 리조트 숙박료 및 이용료 할인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최만림 경남도 행정부지와 강용순 경남장애인단체총연합회장, 최원 금호통영마리나리조트 총지배인, 이의국 소노캄거제리조트 총지배인, 박용일 거제벨버디어한화리조트 총지배인 등이 참여했다.

전국에서 등록장애인 수가 세 번째 많은 경남도는 경제적인 부담 및 이동의 불편함으로 여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애인과 그 가족을 위해 도내 대형 리조트와 손잡고 장애인을 위한 리조트 숙박료 및 시설 이용료 할인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

이번 협약으로 도내 주소지를 둔 등록장애인은 내년부터 소득이나 장애등급과 상관없이 리조트 숙박 및 시설 이용료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협약에 따라 도는 장애인 친화시설 인증서 및 현판을 교부할 예정이며 경남장애인단체총연합회는 장애인 단체 대상 홍보 및 행사 시 리조트 시설 활용을 추진하며 3대 리조트는 회원가와 유사한 수준의 할인 혜택을 제공하게 된다.

이번 협약은 장애인 여행권 보장 및 여가 생활 지원을 위해 지자체와 민간 리조트가 협약을 맺은 전국 최초 사례라는 데 의미가 크다.

이와 함께 비장애인 외 장애인도 여행하기 좋은 복지경남이라는 이미지 창출은 물론 지역 관광업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만림 도 행정부지사는 “이번 협약으로 보다 많은 장애인과 가족들이 경제적인 부담 없이 리조트를 이용해 질 높은 여가생활을 즐기기를 바란다”며 “장애인이 여행하기 좋은 경남을 만들 수 있도록 민·관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를 기대 한다”고 밝혔다.

창원=강민한 기자 kmh010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