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임브리지 사전, 여성 정의에 ‘여성 자처하는 사람’ 추가

‘맨(man)’ 정의도 “스스로 남자라고 말하며 사는 성인” 뜻 추가

케임브리지 사전 캡처

영국 케임브리지대학 출판부가 만드는 영어사전 ‘케임브리지 사전’이 성인 여자를 뜻하는 ‘우먼’(Woman)의 정의에 트랜스젠더가 포함될 수 있도록 단어의 정의를 새로 다듬었다.

더타임스는 13일(현지시간) 케임브리지 사전이 지난 10월 우먼의 첫 번째 뜻으로 “여자 성인 인간”이라는 설명을 달았다고 보도했다. 케임브리지 사전은 두 번째 뜻으로 “출생 때는 다른 성을 가진 것으로 알려졌을 수도 있지만 스스로 여자라고 말하며 사는 성인”이라는 설명을 추가했다.

‘맨’(man)의 정의에도 “남자 성인 인간”이라는 뜻과 함께 “출생 때는 다른 성을 가진 것으로 알려졌을 수도 있지만 스스로 남자라고 말하며 사는 성인”이라고 부연했다.

케임브리지대 출판부 측은 사전 편집자들이 실제로 쓰이는 단어의 용법을 주의 깊게 살펴본 끝에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그리고는 새로운 정의도 영어 학습자들이 알아야 한다고 덧붙였다.

출판부 대변인은 “케임브리지 사전은 영어 학습자를 위한 것”이라며 “실제 영어 쓰임새의 변화를 반영해 주기적으로 사전을 다듬고 있다”고 말했다.

더타임스는 미국 메리엄-웹스터 사전도 올해 들어 여자를 뜻하는 ‘피메일’(female)의 보조적인 정의로 “남자와 반대되는 성 정체성을 가진”이라는 설명을 추가한 바 있다고 전했다.

노혜진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