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폭격기 2대, 동해상 7시간 동안 초계 비행”

러시아 국방부가 지난달 30일(현지시간) 공개한 자국 공군의 투폴레프(TU)-95 전략 폭격기의 비행 영상 일부를 촬영한 사진. AP뉴시스

러시아 전략 폭격기 2대가 14일(한국시간) 동해상에서 초계 비행을 했다고 현지 타스통신이 보도했다.

통신은 “투폴레프(TU)-95 전략 폭격기 2대가 이날 7시간 동안 동해상에서 비행했다”고 전했다. 다만 동해상에서 우리 영공, 혹은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카디즈) 안에 들어왔는지를 파악할 만한 이동 경로는 공개되지 않았다.

러시아는 지난달 30일에도 중국과 함께 군용기로 동해상 카디즈로 파견해 8시간 동안 초계 비행을 했다. 당시 러시아 국방부는 “국제법을 준수했고, 다른 국가 영공에 진입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방공식별구역은 영공으로 접근하는 군용기를 조기에 식별해 대응하기 위한 임의의 선으로, 우리 군은 예고 없는 러시아 군용기의 카디즈 진입에 따라 전투기를 긴급 출격시켜 대응했다.

김철오 기자 kcopd@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