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우수 행정으로 대통령상 수상 등 성과

대통령상 2건, 국무총리상 2건, 장관상 23건, 도지사상 22건 등
이동환 시장 “잘못된 답습 행정·관행 바로 잡으려 노력”

이동환 고양시장. 고양시 제공

경기 고양시가 우수한 행정으로 올해 대통령상 수상 등 시정 전반에 걸쳐 좋은 성과를 맺었다.

이동환 고양시장은 14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간부회의에서 “의회가 재개되지 못한 점은 아쉽지만,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뛰어난 성과와 결실을 맺어 준 3000여 공직자들에게 깊은 존경과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시는 ‘2022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 대상과 ‘2022 지방규제혁신 우수기관’ 인증으로 대통령상을 수상했으며, ‘2022 제안활성화 우수기관’과 ‘성별영향평가 추진 우수기관’으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또 ‘2022 지역사회공헌 인정제 정부포상’을 비롯해 ‘제18회 대한민국 지방자치대전’ ‘제15회 치매극복의 날 유공자 장관표창’ ‘6.25전사자 유가족 초청 유해발굴사업’ ‘2022 생태하천복원사업 우수사례’ 등 23건의 장관상을 받았다.

경기도지사상도 ‘2022 시군종합평가’와 ‘2022 도로정비평가’, ‘2022 지방세정 운영 평가’ ‘경기도 주민자치 우수사례 경연대회’ ‘2022 주택행정 우수 시군 평가’ ‘환경경영 기후위기대응 우수지자체 유공’ 등 22건을 차지했다.

이 외에도 ‘2022 매니페스토(지방선거 부문) 약속대상’ ‘2022 대한민국 마이스 대상’ 등 시정 전반에서 기관 및 단체들로부터 약 30건을 수상했다.

이 시장은 “좋은 성과들은 직원들의 만족도를 향상시킬 뿐만 아니라 시민들의 시정 만족도를 가늠할 수 있는 바로미터”라면서 “이러한 성과는 전 직원들이 일심동체로 함께 이뤄낸 결과이며 열심히 노력한 대가”라고 격려했다.

이어 “민선 8기가 시작되면서 ‘잘못하고도 고치지 않는다’는 ‘과이불개(過而不改)를 타개하기 위해 그동안 잘못된 답습 행정과 관행을 바로 잡으려고 노력해 왔고, 그로 인한 반발에 부딪혀 왔다”고 토로하면서 “앞으로 모호한 행정은 탈피하고, 민선 8기 정책 철학을 공유해 달라”고 당부했다.

고양=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