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AE 정부 인사, 서울서 성추행 혐의로 검찰 송치

UAE 보건부 장관 현지인 비서
기념사진 촬영 중 의도적 접촉

국민일보 그래픽

아랍에미리트연합(UAE) 정부 인사가 국내에서 한국인 여성을 성추행한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14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달 말 서울에서 열린 국제회의에서 한국인 여성 스태프를 성추행한 혐의(강제추행) 혐의로 UAE 보건부 관계자 A씨가 입건돼 조사를 받고 지난 9일 검찰로 송치됐다.

A씨는 UAE 보건부 장관을 수행한 현지인 비서다. 공중보건을 위협하는 신형 감염병에 대응하기 위해 각국 장·차관급 인사와 정부 관계자들이 서울로 모여 머리를 맞댄 국제회의에 참석했다.

A씨는 행사 마지막 날인 지난달 30일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과정에서 피해자에게 의도적인 신체 접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행사를 담당한 질병관리청은 당일 상황을 파악하고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서울서부지검은 현재 A씨의 사건을 수사하고 있다.

김철오 기자 kcopd@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