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미션 > 전체

예장 백석총회, 설 명절 맞아 ‘사랑의 쌀’ 전달


민족 고유의 명절 설날을 맞아 예장 백석총회(장종현 총회장)가 서울 영안교회(양병희 목사)와 손을 맞잡고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사랑의 쌀 1000포를 마련해 전달했다.

백석총회는 지난 20일 서울 방배동 총회회관에서 전달식을 갖고, 미자립 교회 목회자와 홀사모, 서울역 노숙인들을 위해 사랑의 쌀을 보냈다.

전달식에서 부총회장 김진범 목사는 “교단의 신학적 정체성 개혁주의생명신학 7대 실천운동 중 나눔운동의 정신으로 사랑의 쌀을 나눌 수 있어서 감사하다”며 “모든 총회원들의 마음을 모아 전달하는 나눔 가운데 하나님의 큰 역사가 일어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달식에는 서울역에서 노숙인 무료급식 사역을 하고 있는 사단법인 나누미 이사장 박종환 목사, 원장 김해연 사모가 참석해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김해연 사모는 “총회 차원에서 노숙인들을 위해 관심을 갖고 이번에 사랑의 쌀을 지원해 주셔서 거리 노숙인들도 외롭지 않을 것 같다. 항상 봉사팀을 보내주시는 영안교회가 이번에도 귀한 쌀을 보내주셔서 노숙인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최경식 기자 kschoi@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문서선교 후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