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의정부-양주, 녹양동 미군기지 관통 도로 개방 추진

김동근 의정부시장과 강수현 양주시장이 20일 미군 반환 공여지인 캠프 레드클라우드에서 통과도로 조성사업 관련 설명을 듣고 있다. 의정부시 제공

경기 의정부시와 양주시가 교통난 해소와 원활한 도시 개발사업 추진을 위해 손을 잡았다.

김동근 의정부시장과 강수현 양주시장은 20일 의정부 녹양동 반환예정 미군기지인 캠프 레드클라우드(CRC)를 찾아 도로 등 시설을 점검했다.

캠프 레드클라우드 내 도로는 ‘의정부 가능~양주 광적 4차로 확장 및 신설 도로 계획’의 일환으로 조성되는 의정부 녹양~양주 어둔 도로 확장·포장 계획과 연결되는 관통 도로다.

의정부시는 반환 공여지인 캠프 레드 클라우드 주변 교통난 해소를 위해 캠프 내 기존 정문~후문 간 관통 도로를 개방하도록 국방부에 적극적인 협조를 구하고 실시설계를 추진하고 있다.
김동근 의정부시장과 강수현 양주시장이 20일 미군 반환 공여지인 캠프 레드클라우드의 도로 등 시설을 점검하고 있다. 의정부시 제공

해당 도로는 의정부 빙상장 정문 쪽에서 후문 서부로에 이르는 폭 10m, 길이 1㎞ 정도의 도로다. 이곳의 보도 포장, 디자인 펜스 설치, 가로등과 신호등 이전 및 신설 등이 포함된다.

이 도로를 개방하면 의정부시 가능동 서부로~녹양동 체육로의 교통난이 일부 해소되고, 양주시 서부권의 교통 또한 크게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김동근 의정부시장은 “캠프 레드 클라우드는 전임 시장 때 계획된 물류센터 대신 예술대학을 유치하는 등 문화디자인 클러스터 사업을 구상하고 있다”며 “문화디자인 클러스터가 조성되면 문화 관련 일자리가 만들어지고 가능동은 물론 의정부시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강수현 양주시장은 “캠프 레드 클라우드 관통 도로가 개설되면 의정부에서 양주로 통하는 교통여건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이라며 “백석·광적 등 양주시 서부권 개발 또한 탄력을 받는 등 지역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의정부=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