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한수원, 청정수소 밸류체인 협력 강화

현대건설 윤영준 사장(오른쪽)과 한국수력원자력 황주호 사장이 지난 24일 서울 종로구 계동 현대건설 본사에서 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건설 제공

현대건설은 지난 24일 서울 종로구 계동 본사에서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과 ‘국내·외 청정수소 생산사업 및 기술개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들은 국내·외 청정수소 생산사업을 공동 수행하면서 탄소저감 분야 연구 개발을 본격화하기로 했다.

협약 내용은 전북 부안 수전해 기반 수소생산기지 구축 사업 ▲중남미 수소사업 진출 기반 확보를 위한 칠레 사업 공동 참여 ▲CCUS 기술을 활용한 블루수소 기술개발 및 사업화 ▲바이오가스 기반 청정수소 생산 및 활용 사업 ▲기타 탄소중립 및 청정수소 기술개발 협력 등이다.

윤영준 현대건설 사장은 “청정 수소 밸류체인 구축을 가속화하고 수소사회 실현을 앞당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창욱 기자 kcw@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