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자씨] 복음없는 교회 기사의 사진

어떤 유명한 목사님의 장례식장에서 겪은 일이다. 장례식이 진행되는 동안 추모사에도 설교 내용에도 '주님'이 없었다. 고인의 생전 업적만 줄줄이 나열될 뿐이었다. 주님이 그를 선택해 믿음과 성령의 능력으로 주님이 맡기신 사명을 감당했다는 얘기는 들을 수 없었다.

'고인이 질그릇이라면 그 안에 주님의 보화가 담겨진 덕분에 그의 삶이 그렇게 빛난 것이었을텐데….' 씁쓸한 마음이 한동안 가시지 않았다. 목회자들의 설교 가운데서도 종종 예수의 십자가를 비켜갈 때가 적지 않다. 구약의 율법이나 신약 서신의 교훈을 인용해 윤리나 도덕을 강조할 뿐 정작 우리의 영혼을 적시고 살리는 예수의 복음은 없는 것이다. 이것이 곧 타락이며 영적 재앙이다. 또한 마귀가 들어올 틈을 내주는 것이나 마찬가지다. 오늘날 기독교 침체의 원인은 외부에 있지 않다. 바로 본질에 충실하지 못한 교회 안에 있다.

서재일 목사<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장>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신청하기

국내외 교계소식, 영성과 재미가 녹아 있는 영상에 칼럼까지 미션라이프에서 엄선한 콘텐츠를 전해드립니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