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고유가, 환경보호, 개인건강 등을 이유로 자전거를 이용하는 사람들이 크게 늘었다. 도로는 물론이고 공원에서도 자전거를 즐기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덩달아 자전거 사고 위험율도 높아지고 있다.

자전거는 도로교통법상 차마(車馬)에 해당되므로 자전거 이용자도 당연히 교통법규를 지켜야 한다. 그러나 자전거 이용자들 가운데 일부는 도로를 역주행하거나 신호를 위반하고 중앙선 침범, 무단횡단, 인도 통행, 안전장비 미착용 등 안전의식에 문제가 있다. 교통법규를 준수하지 않아 교통사고가 발생할 때는 자전거 또한 자동차와 똑같이 사고처리의 대상이 된다.

자전거 전용도로가 부족해 자전거 이용자들이 겪는 어려움이 적지 않다. 근래 지방자치단체들이 자전거 전용도로를 많이 설치하고 있는 추세이기 때문에 도로 문제는 점차 개선될 것이다. 더불어 자전거 이용자들의 교통법규 준수의식도 높아져야 한다.

박종언(인천 남동경찰서 간석지구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