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그림이 있는 아침] [breik] 기사의 사진

실리콘, 폴리에스터 레진, 사람 머리털 등으로 정교하게 만든 신화적 인체상. 작가의 페르소나인 이 미소년은 뿔을 부러뜨리며 어른이 되기를 거부한다.

김현수 개인전(4월26일까지 서울 강남구 신사동 갤러리현대·02-519-0800)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