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은 어린이 세상 기사의 사진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이 함께 즐길만한 공연이 풍성하다. 특히 어린이날인 5월5일에는 각 공연장에서 아이들을 위한 잔치가 펼쳐진다. 세종문화회관은 5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까지 세종뜨락축제에서 어린이날 특별 공연을 한다. 서울시소년소녀합창단, 경찰악대, 전남어린이국악단 등이 출연해 클래식, 국악 등을 선보인다.

서울 예술의전당은 오후 3시 '신애라와 함께하는 어린이 음악회'를 연다. 탤런트 신애라가 해설자로 나서 알기 쉽게 클래식을 설명한다. 성남아트센터는 '아트랜드'를 열고 샌드애니메이션 퍼포먼스, 마리오네트 줄인형 콘서트 등을 준비한다. 고양어울림누리는 다음 달 4∼5일 '어울림누리 속 작은 지구'라는 주제로 세계 각국의 문화를 즐길 수 있는 축제를 펼친다. 아이들의 오감을 만족하게 할 공연을 찾는다면 최근 서울 초동 명보아트홀에 전용관을 연 '팬 양의 버블쇼'나 최근 80만 관객을 돌파한 '어린이 난타'가 있다.

김준엽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