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오피니언 > 칼럼 > 그림이 있는 아침

[그림이 있는 아침] 조선비너스

[그림이 있는 아침] 조선비너스 기사의 사진

보티첼리 ‘비너스의 탄생’ 중 비너스를 월북무용수 최승희로 대신했다. 근대의 여명기에 세계를 조선 춤으로 사로잡았으나 이데올로기의 늪에 빠져 비운을 겪은 예술가의 자태가 고혹적이다.

이상현 展(경기도 양평 닥터박갤러리·031-775-5600)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