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카페] 회색빌딩숲 속의 녹음 기사의 사진
빽빽한 회색 빌딩 숲 사이에 서울 여의도공원이 생긴 지 15년. 공원은 벌써 청소년의 나이로 성장했습니다. 공원의 싱그러운 녹음은 도심 속 허파 역할을 하며 황량한 빌딩 숲에 청량감을 더해주고 있습니다. 공원의 자유를 한번 만끽해보는 것도 좋을 듯합니다.

글·사진=서영희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