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카페] 십자가에 걸린 한가위 슈퍼문 기사의 사진
십자가 너머로 빛나는 한가위 보름달이 그 어느 때보다 크고 밝아 보입니다. 달이 지구 주위를 타원 모양으로 돌기 때문에 접근거리별로 달의 크기와 밝기가 달라진다고 합니다. 세상을 밝게 비추는 소명을 가졌다는 점에서 슈퍼문과 교회 십자가 첨탑이 닮아 보입니다.

글·사진=서영희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