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카페] 애틋하고 살뜰하게 기사의 사진
경북 울진군 근남면 구산리 황금들판 사이로 초보 농부의 애틋한 마음이 비칩니다. 수확을 앞둔 나락들이 행여 콤바인 바퀴에 상하지 않았는지 살뜰하게 살핍니다. 벼 베기 순간까지도 끊이지 않는 농심(農心)의 노심초사는 우리 밥상에까지 그대로 전해질 것입니다.

울진=글·사진 구성찬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