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귀농 행복귀촌 박람회’ 오세요 기사의 사진
귀농·귀촌은 다양한 정보를 많이 수집해서 잘 준비해야 성공할 수 있다. 100세 시대, 제2의 인생을 설계하며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도시민들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고, 성공적인 정착 방안을 제시할 ‘2016 성공귀농 행복귀촌 박람회’가 24∼26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린다.

국민일보가 주최하고 농림축산식품부, 행정자치부, 산림청이 후원하는 이번 박람회는 ‘농어촌 행복 라이프, 출발부터 성공까지’라는 주제로 다양한 정보제공과 상담을 통해 도시민들이 귀농·귀촌을 체계적으로 준비할 수 있도록 안내한다.

박람회에는 한국임업진흥원, 산림조합중앙회, 한국산림문화복지재단, 국민연금공단, 한국관광공사, 귀농귀촌종합센터와 9개 도의 기초자치단체 등 55개 단체가 참가해 총 94개의 부스를 운영한다.

정책홍보관에서는 정부의 귀농·귀촌 관련 지원정책, 전원생활 및 체험프로그램, 은퇴세대를 위한 정부 지원정책이 소개된다. 귀농·귀촌 상담관에서는 지역별 귀농·귀촌 지원 프로그램과 귀농 성공사례, 도시농업 및 지역문화·관광축제에 대해 설명한다. 귀농 산업관에서는 전국 영농조합 및 농업법인회사의 특산품이 판매되고 귀농·귀촌 컨설팅이 이뤄진다.

특히 박람회 기간 동안 다양한 주제의 강연과 세미나가 진행된다.

24일에는 배정근 문화체육관광부 남해관광두레PD가 ‘귀촌&주민주도 관광비즈니스’에 대해, 김용봉 개군한우농장 대표가 축산브랜드 정책방안에 대해 각각 설명한다. 이어 25일에는 김성훈 전 농림부장관이 ‘왜, 유기농인가?’를 주제로 특강을 하고 전남과 전북의 귀농귀촌 지원정책이 소개된다. 26일에는 김만기 이든팜 대표가 ‘농업, 농촌 이해와 정착방안’에 대해 강의한다.

김재중 기자 jjkim@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