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건설상 대상에 강남순환도로, 최우수상은 정란 교수·조성하 전무 기사의 사진
서울시는 18일 제1회 ‘서울특별시 건설상’ 대상으로 선정된 강남순환도로 주식회사(대표 이명재) 등 수상자 10명을 발표했다. 강남순환도로㈜는 금천구 독산동과 서초구 우면동 간 12.4㎞ 민자구간의 발주자 겸 사업시행자로서 서남부지역과 동남부지역 간 극심한 교통난 해소와 통행시간 단축에 이바지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최우수상은 서울시 건축물 내진성능 자가점검 시스템 개발에 기여한 정란(64·왼쪽) 단국대 교수, 서울시 동공발생 원인규명 및 도로함몰 예방에 기여한 조성하(52·오른쪽) 다산이엔지 전무, 대한기계설비건설협회 서울시회에 돌아갔다.

우수상은 서울형 산사태 예보모델 개발 연구 자문 등 산사태 발생 저감에 기여한 유남재(62) 강원대 교수 등 6명이 선정됐다.

김재중 기자 jjkim@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