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PHEV 라인업 구축 친환경 시장 공략 기사의 사진
BMW는 스포츠카와 스포츠 액티비티 차량(SAV), 럭셔리 세단 등 다양한 장르에 걸쳐 고성능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라인업을 구축하며 친환경차 시장을 공략한다.

BMW가 지난해 선보인 뉴 X5 xDrive40e는 BMW의 지능형 상시 사륜구동 기술인 xDrive와 새로운 하이브리드 사륜구동 기술인 eDrive가 결합한 차다. eDrive는 앞바퀴는 전기모터로, 뒷바퀴는 내연기관(엔진)으로 굴리는 방식이다.

뉴 3시리즈를 기반으로 한 PHEV 모델 BMW 330e는 eDrive 기술과 트윈파워 터보 가솔린 엔진을 융합했다. 정지 상태에서 6.1초 만에 시속 100㎞에 도달하고 일상적 주행 조건에서 최대 600㎞를 달릴 수 있다.

BMW는 럭셔리 세단 뉴 7시리즈의 PHEV 버전인 BMW 뉴 740e를 내놓은 데 이어 롱 휠베이스를 적용한 BMW 740Le와 지능형 사륜구동 기술을 접목한 BMW 740Le xDrive 모델도 출시할 예정이다.

글=정현수 기자 jukebox@kmib.co.kr, 그래픽=전진이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