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올림픽 기념 2000원 지폐 나온다 기사의 사진
2018년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기념 2000원 지폐(사진)가 발행된다. 기념지폐를 발행하는 것은 처음이다.

한국은행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홍보하기 위해 기념은행권을 내년 4분기에 발행하기로 결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지난 5월 국회를 통과한 평창 동계올림픽 관련 특별법 개정안에 따라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가 한은에 기념지폐 발행을 요청한 결과다.

기념은행권의 액면은 2000원이며 최대 발행량은 280만장이다. 조직위가 한은으로부터 기념은행권을 전량 인수해 국내외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규격은 가로 140㎜, 세로 75㎜로 현재 사용 중인 지폐와 구분될 수 있도록 했다. 기념지폐의 앞면에는 동계올림픽 종목인 스피드스케이팅, 아이스하키, 컬링, 바이애슬론, 봅슬레이, 스키점프, 루지 등 7개 종목을 형상화한 도안이 들어간다. 뒷면에는 단원 김홍도의 ‘송하맹호도’를 소재로 한 호랑이와 소나무가 그려진다.홍석호 기자 will@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