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해상에 미확인 물체 F-15K가 확인했더니 ‘도라에몽’ 풍선 둥실∼

F-15K 전투기가 서해 상공을 비행하다 미확인 비행물체를 포착했다. 군은 중국 군용기의 무단 침입 가능성에 바짝 긴장했지만 알고 보니 일본 애니메이션 캐릭터인 ‘도라에몽’ 풍선이었다.

7일 공군 등에 따르면 지난달 12일 F-15K 2대는 서해 공해상에서 미확인 물체를 포착했다. 조종사는 이 내용을 오산 중앙방공통제소(MCRC)에 통보했으나 지상 레이더에서는 뚜렷이 식별되지 않았다. 결국 전투기가 물체에 근접해 확인한 결과 도라에몽이 그려진 대형 풍선이었다.

이때는 중국 군용기 10여대가 아무런 통보 없이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을 침범한 지 3일이 지난 뒤였다. 당시 중국 군용기는 제주도 남쪽 이어도 상공으로 진입해 대한해협을 지나 동해로 빠져나갔다. 공군은 중국 항공기의 추가 침범을 예상하고 경계태세를 유지하던 중이었다.

풍선이 정확히 어디서 날아왔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최순실 재판서 "고영태 다그치지 말라"며 분개한 방청객
▶[단독] "카데바 실습 중인 멋쟁이" 무개념 간호실습생 인스타
▶“시체 다리와 함께 김치” 웃으며 인증 찍은 의사들
▶'최순실과 불륜관계' 질문에 고영태 "역겹다" 발끈
▶“어디 항공사냐?” 여승무원 숙소 침입한 부기장 파면 '시끌'
▶"양놈들은 너 같은 타입…" 서종대 감정원장 성희롱 발언 논란
▶[영상] “미소가 절로” 日 아나운서 히로나카 아야카 ‘먹방’
▶“살인은 안 한다고 했다” 박 대통령 5촌 사망 사건 충격 증언 영상


조성은 기자 jse130801@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