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올해 인턴사원 212명을 채용한다고 19일 밝혔다. LH는 청년 일자리 창출 정책에 적극 호응하기 위해 채용 인원을 지난해(119명)보다 100명 가량 늘렸다. 이 가운데 20%는 고졸사원으로 선발한다.

전형 절차는 서류심사, 필기, 면접으로 이뤄진다.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활용해 지원자의 직무역량을 심층 검증할 계획이다. 채용 공고는 20일, 서류 접수는 다음달 3일부터 7일까지 진행된다. LH는 오는 27∼28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채용설명회도 실시할 계획이다. 최종 합격자는 오는 6월쯤 결정된다. 1개월의 신입직원 교육과 3개월 정도의 인턴 프로그램에 참여한 뒤 내부 평가를 거쳐 인턴 인원의 90%가량이 하반기 정규직으로 최종 임용될 예정이다.박세환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