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쪼개진 반기문 모임… 반딧불이, 안철수 지지 vs 반사모연대, 홍준표 편에

쪼개진 반기문 모임… 반딧불이, 안철수 지지  vs 반사모연대, 홍준표 편에 기사의 사진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팬클럽들이 대선을 앞두고 각각 다른 후보를 지지하며 분화 현상을 보이고 있다. 반 전 총장 지지 모임인 ‘반딧불이’는 안철수 전 국민의당 공동대표를, ‘반사모연대’는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를 지지키로 했다.

반딧불이 김성회 회장은 3일 “안 전 대표는 2월 말 만났을 때 정치통합이나 정치교체 등은 자신이 반 전 총장보다 더 원조라는 얘기를 했다”며 “안 전 대표의 정치 대의에 동의한다는 회원들 뜻을 모아 이번 주말 지지 선언을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반사모연대는 서울 여의도 한국당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홍준표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반사모연대는 “반 전 총장 불출마 선언 후 대한민국의 정통성을 이어줄 대선 후보를 선택하기 위해 홍 후보 지지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반 전 총장 측은 두 모임의 지지 선언에 대해 “반 전 총장 뜻과는 아무런 관계없다”며 “반 전 총장은 이번 대선에서 특정 정당이나 후보 지지를 표명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두 모임에서 특정 정당이나 후보를 지지하면서 반 전 총장 이름을 활용한다면 이는 적절하지 않은 행동”이라고 선을 그었다.

김경택 기자 ptyx@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