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들 민주적 정권교체 축하한다”포틴저 美 NSC 보좌관 방한 기사의 사진
매슈 포틴저(사진) 미국 백악관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아시아 담당 선임보좌관은 15일 “한국인들이 민주적으로 정권교체를 이뤄낸 것을 축하한다”고 말했다.

포틴저 보좌관은 이날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며 기자들과 만나 “이는 아름다운 일이다. 한국인들이 세계에 영감을 줬다고 본다”고 말했다. 그는 취재진에게 우리말로 “안녕하세요”라고 인사를 건네기도 했다.

포틴저 보좌관은 앨리슨 후커 NSC 한반도 보좌관과 함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고위 자문단’ 자격으로 한국을 찾았다. 포틴저 보좌관은 “지난주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 간 전화통화의 후속 조치를 논의할 것”이라면서 “트럼프 대통령의 축하 인사를 전달하려 한다”고 말했다. 포틴저 보좌관은 16일 청와대에서 정의용 전 주제네바대사, 외교부에서 이정규 외교부 차관보와 만날 예정이다. 그가 문 대통령을 예방할 가능성도 있다.

포틴저 보좌관은 14∼15일 베이징에서 열린 ‘일대일로(一帶一路)’ 국제협력 정상포럼에 참석한 뒤 곧바로 한국으로 들어왔다. 포틴저 보좌관은 베이징에서 일대일로 포럼 한국 측 대표단의 일원인 임성남 외교부 1차관과도 따로 접촉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조성은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