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기총, 8개국 125명 다문화가정 부모·형제 초청 행사

세기총, 8개국 125명 다문화가정 부모·형제 초청 행사 기사의 사진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세기총·대표회장 황의춘 목사·사진)는 3일 오전 11시 서울 관악구 남현3길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개혁) 총회신학교에서 제3회 다문화가정(가족) 부모 초청 행사를 위한 오리엔테이션을 개최한다.

제3차 다문화가정(가족) 부모 초청행사는 다음달 13∼24일 몽골과 베트남, 중국 캄보디아 일본 러시아 인도네시아 방글라데시 총 8개국 67개 다문화가정 125명을 대상으로 열릴 예정이다. 오리엔테이션에는 초청 대상자로 선정된 다문화가정(가족)과 세기총 임원, 이주민 자원봉사자 가족 및 행사 관계자가 참석한다.

행사는 13일 다문화가정 초청 부모 입국행사 및 환영 만찬, 13∼15일 다문화가정 위로 행사 및 국내 관광, 15∼23일 다문화가정 나들이, 24일 다문화가정 초청 부모 환송 및 출국행사 등으로 진행된다.

주최 측은 “국내 다문화가정과 함께 살고 섬기며 나눔의 배려를 펼쳐 나가기 위해 이 행사를 3회째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세기총 사무총장 신광수 목사는 “한국은 가난하고 어려울 때 다른 나라로부터 많은 도움을 받았던 것을 기억해야 한다”며 “세기총은 나눔의 글로벌화를 감당하는 기관으로 성장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서울특별시가 후원한다.

유영대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