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한국루터회 내달 수련회 기사의 사진
기독교한국루터회는 다음 달 3∼5일 경기도 용인시 루터대에서 ‘루터란 미션 페스티발’(포스터)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종교개혁 500주년을 맞아 ‘복음과 평화’를 주제로 여는 수련회다. 오페라가수 신금호 선생이 ‘이야기가 있는 음악회’를 진행하며 김유준 연세대 교수가 교회사 내 폭력과 평화를 주제로 강의한다. 영화평론가 최은씨는 종교영화로 한국교회 현실을 돌아보는 기회를 만든다. 갈라디아서 암송대회도 열린다. 6∼8일에는 ‘복음과 평화 순례’가 진행된다. 아시아 10개국 루터란들과 함께 천안 독립기념관과 서울 전쟁기념관 등을 견학한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