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KGC, 대체 용병 이페브라 영입 기사의 사진
안양 KGC인삼공사가 24일 프로농구연맹(KBL)에 대체 외국인 선수 마이클 이페브라(33·사진)에 대한 가승인 신청을 냈다.

지난 시즌 KGC는 팀 창단 이후 처음으로 통합 챔피언에 올랐다. 우승의 주역이었던 두 외국인 선수 키퍼 사익스, 데이비드 사이먼과 모두 재계약했다. 하지만 이후 사익스가 갑작스레 터키 리그 진출을 이유로 KGC와 재계약을 거부했다. 지난 18일 사익스는 KBL로부터 5년간 선수자격 정지 징계를 받았다.

미국 출신의 이페브라는 신장 189㎝의 단신 가드이며 지난 시즌 창원 LG 세이커스 소속으로 14경기에 나서 경기당 평균 14.9점 3.6리바운드 2.1어시스트를 기록했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