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원로목사 1000여명 “교회 위한 기도가 이기적이었습니다”

교회 세속화 자성 회개기도 대성회

[포토] 원로목사 1000여명 “교회 위한 기도가 이기적이었습니다” 기사의 사진
원로목사 1000여명이 27일 서울 종로구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에서 열린 한국기독교원로목회자재단 주최 ‘2017 원로목회자 회개기도 대성회’에서 뜨겁게 기도하고 있다. 70 ∼80대 목회자들은 회개선언문을 발표하고 교회를 위한 기도가 이기적이었다고 회개했다. 교회가 세속화되고 빛과 소금의 역할을 상실한 것에 대한 자성이었다. 앞줄 오른쪽은 원로목회자재단 이사장 임원순 목사. 강민석 선임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